HOME 뉴스 최신뉴스

현아 고백, "미주신경성 실신·우울증 진단‥스스로 보살필 것"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11-29 09:56  

현아 고백, "미주신경성 실신·우울증 진단‥스스로 보살필 것"


가수 현아가 `미주신경성 실신(Vasovagal Syncope)`과 공황장애 등 건강 문제를 고백했다.
현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관심 가져주는 많은 분들에게 이게 맞는 선택일지 아닐지 모르겠지만 제 이야기를 해보겠다"면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누구에게나 선택받는 사람이고 싶은 욕심이 생겨 앞만 보고 달려왔다"며 "제가 아픈지도 모르고 있었다. 괜찮은 줄로만 알았는데, 2016년 병원을 가보고 나서야 마음이 아픈 상태였단 걸 알았다"고 밝혔다.
이어 "몸이 아프면 약을 먹는 게 자연스러운 것처럼 감기에 감기약을 먹어야 하는 것처럼 늘 단단해왔던 저였기에 진단이 믿기지 않았다"면서 우울증과 공황장애 진단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현아는 "그러다 처음 앞이 뿌옇게 보이더니 푹하고 쓰러졌다"며 "이것도 공황장애 증세 중 하나려나 하고 넘어가려다 뇌파 등 검사를 해보고 알게 된 사실은 `미주신경성 실신`"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대학교병원 의학정보에 따르면 `미주신경성 실신`은 극심한 신체적 또는 정신적 긴장으로 인해 혈관이 확장되고 심장 박동이 느려져 혈압이 낮아지면서 뇌로 가는 혈류량이 감소해 일시적으로 의식을 잃는 것을 말한다.
무대에 서야하기에 이 같은 사실을 밝히고 싶지 않았다는 현아는 "푹푹 쓰러질 때마다 혼자 속 졸이며 미안하고 또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 광고나 스케줄 소화 할 때면 행사할 때면 절 믿고 맡겨 주시는 많은 분들께 죄송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늦지 않았다고 생각하고 제 자신을 사랑하고 보살펴 주려고 한다"면서 "지금처럼 용기 내어 솔직할 것"이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현아 미주신경성 실신 고백 (사진=인스타그램)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