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동백꽃 필 무렵` 지이수, 김지석 부인으로 등장 `핫한 SNS 스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19 09:39  

‘동백꽃 필 무렵` 지이수, 김지석 부인으로 등장 `핫한 SNS 스타`




`동백꽃 필 무렵` 지이수가 김지석 부인으로 등장했다.

지이수는 지난 18일 첫 방송된 KBS2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스타 야구선수 강종렬(김지석 분)의 부인 제시카 역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날 방송에서 제시카는 남편 강종렬과 함께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촬영하며 등장했다. 강종렬에 따르면 제시카는 "예쁘면 다냐"는 소리가 절로 나오는 인물. 강종렬의 부인이자 예쁜 얼굴, 멋진 몸매로 주목받는 그는 무려 7만 7천 팔로워를 자랑하는 SNS 스타였다.

그러나 제시카가 SNS에 올리는 행복한 `미세스 강종렬`의 삶과 실제 두 사람의 삶은 완벽하게 달랐다. 이미 별거 중인 제시카와 강종렬은 방송 촬영 때만 함께 하는 말 그대로 대외용 부부. 제시카는 강종렬이 혼자 라면을 끓여 먹는 것으로도 핀잔을 줬고, 심지어 자신의 딸이 우는 걸 보고 "걘 왜 그렇게 울어?"라며 짜증도 냈다.

제시카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공인 딱지가 붙은 자신의 별스타와 누구나 부러워할 만한 몸매였다. 방송 카메라 앞에서도 음식을 먹는 척만 하며 몸매 관리를 하고, SNS에는 관리하지 않은 척 자신의 몸매를 과시한 뒤 `좋아요`를 받는 게 그의 낙이었다.

SNS 스타들이 넘쳐나는 요즘, 현실에서도 있을 법한 제시카 캐릭터의 등장은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이수는 핫한 겉모습뿐만 아니라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제시카 캐릭터를 찰떡같이 소화했다.

남들의 시선에만 의존하며 사는 제시카의 삶은 화려하지만 마냥 행복해 보이진 않았다. 과연 제시카는 앞으로 진행될 이야기를 통해 진짜 행복을 찾을 수 있을까. 제시카와 강종렬 부부 관계는 어떻게 변화할까. 지이수가 그려갈 제시카의 성장이 기대를 모은다.

한편 지이수가 출연하는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공효진 분)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강하늘 분)의 폭격형 로맨스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KBS2에서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