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오정연, SNS 충격폭로 `파장`…입 다문 강타 `비공개 전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8-03 09:22  

오정연, SNS 충격폭로 `파장`…입 다문 강타 `비공개 전환`


방송인 오정연이 H.O.T 강타와 그의 전 연인으로 밝혀진 레이싱모델 우주안을 저격하는 글을 SNS에 남겨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오정연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 년 가량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며 하루가 멀다하고 만나온 연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서 발견되면?"으로 시작하는 폭로성 글을 남겼다.
해당 글에서 오정연은 "이 일은 2년 전 내가 직접 겪은 일"이라며 "나는 그 이후 크나큰 상처를 받아 참 오래도록 아주 힘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어렵게 극복해 행복하게 잘 살고 있는데, 어제오늘 실검에 떠있는 두 당사자들의 이름을 보니 다시 그 악몽이 선명하게 떠오른다"면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캡처한 사진을 함께 게재했다.
오정연은 상처를 준 당사자의 실명을 거론하지 않았으나, 캡처 사진 속 이름이나 오정연 글 내용, 과거 발언 등을 미루어볼 때 문제의 남성이 강타인 것으로 추측됐다.
이런 가운데 우주안은 "님께서 지목한 그날을 안다. 애니메이션을 방에서 시청 중이었는데 모자 쓴 분이 들어와서 누구냐 묻고 언제부터 만났냐고 다그쳤다. 그 때 당시 제게는 정말 충격과 공포였다"면서 "제가 잘못 생각하고 잘못된 부분이 있다면 저에게 충분히 얘기하실 수 있는 시간이 있으셨을 텐데 근거없이 바람녀 프레임 씌우지 말아 달라"는 반박글을 올리기도 했다.
우주안의 글을 본 오정연은 다시 "저는 그 황망한 상황에서도 같은 여자로서 님이 먼저 걱정됐다. 팩트만 쓴다. 제가 한 말은 정확히 기억한다. `조금 전까지 나한테 자기라고 부르던 사람`이라고 말씀드렸다. 님께서 당시 저의 존재를 모르셨다면, 누군가가 숨겼었겠죠"라고 댓글을 남겼다.

한편 우주안을 시작으로 배우 정유미, 오정연까지 3명의 여성과 염문이 불거진 강타는 "우주안과 인연을 정리하기로 했다"는 글을 마지막으로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강타 오정연 우주안 (사진=인스타그램)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