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부산 지하철 파업 D-1...임금 인상률 놓고 `팽팽`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7-09 18:46  

부산 지하철 파업 D-1...임금 인상률 놓고 `팽팽`

부산지하철 노조가 10일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노사가 9일 막판 타결을 위해 임금·단체교섭을 나섰지만, 접점을 찾지 못하고 있다.

부산지하철 노사는 9일 오후 3시부터 노포차량기지에서 만나 마지막 협상을 벌이고 있지만,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다.

노사는 핵심 쟁점인 임금인상률과 통상임금 증가분을 활용한 신규 인력 채용 규모를 두고 3시간 넘게 협상했지만, 의견 접근을 이루지 못한 상태다.

노사는 핵심 쟁점인 임금인상률과 통상임금 증가분을 활용한 신규 인력 채용 규모를 두고 3시간 넘게 협상했지만, 의견 접근을 이루지 못한 상태다.

이날 협상에서 노조는 수정안을 제시했다.

4.3%였던 임금인상률을 1.8%로 낮추고 742명이었던 신규 채용 규모도 550명으로 줄였다.

노조 측이 수정안 제시에도 사용자 측은 `신규 채용 규모는 논의해볼 수 있지만, 임금은 반드시 동결해야 한다`며 맞서고 있다.

노조는 사용자 측과 오후 7시 30분까지 교섭을 진행한 뒤 타결안을 내지 못하면 조합원 비상총회를 열어 10일 오전 5시 파업 돌입을 선언할 예정이다.

임금 인상률을 두고 노사가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어 2년여 만에 부산지하철 파업이 초읽기에 들어간 상황이지만, 노사가 10일 새벽까지 밤샘 협상을 벌일 것으로 보여 극적 타결 개연성도 남아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