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BMW 520d 중고차 시세 `급 하락`, 매물 3배로 늘었지만 "안 사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8-17 15:23  

BMW 520d 중고차 시세 `급 하락`, 매물 3배로 늘었지만 "안 사요"


잇따른 화재 사고로 리콜 조치에 들어간 BMW 520d 차량의 중고차 시세가 급격히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내차팔기 견적비교 서비스 `헤이딜러`가 17일 자사 경매 거래 현황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BMW 520d의 평균 중고차 시세는 국토부의 운행중지 검토 발표 이전(7월 23일∼8월 4일) 2천919만원에서 발표 후(8월 5∼15일) 2천502만원으로 14.3% 하락했다.

화재사고 발생 전후(6월 18∼30일, 7월 23일∼8월 4일)로 BMW 520d의 중고차 시세는 2천936만원에서 2천919만원으로 0.6% 떨어지는 데 그쳤으나, 운행중지 발표 이후 열흘 만에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다.

경쟁 모델인 메르세데스-벤츠 E220 CDI 아방가르드의 평균 중고차 시세도 2천974만원(7월 23일∼8월 4일)에서 2천899만원(8월 5∼15일)으로 2.5% 낮아져 중고차 시장의 평균적인 시세하락률을 나타냈다.

온라인 경매에 나온 520d 중고차 물량은 화재 사태를 계기로 3배 이상 늘었지만, 딜러들의 매입 의사는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헤이딜러 관계자는 "BMW 차주의 판매요청은 3배 늘었으나 딜러들의 매입 의사는 절반 이하로 떨어져 단기간에 시세가 크게 하락했다"며 "BMW 차량의 중고 거래는 꾸준히 이뤄지고 있으나 당분간 시장 혼란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BMW 520d 중고차 시세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