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6골 터진` 프랑스 크로아티아 결승전…프랑스 20년 만에 우승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7-16 09:18  

`6골 터진` 프랑스 크로아티아 결승전…프랑스 20년 만에 우승


2018 러시아 월드컵 우승은 프랑스가 차지했다. 특히 결승전에서 프랑스와 크로아티아는 6골을 주고받는 화끈한 경기를 선보이며 치열한 공방전을 펼쳐 세계 축구팬들을 열광케 했다.
16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결승전은 프랑스가 4-2로 승리했다.
프랑스는 전반 18분 크로아티아의 마리오 만주키치가 기록한 자책골로 앞서다 전반 28분 크로아티아의 이반 페리시치가 동점골을 넣었다. 전반 38분 프랑스 앙투안 그리즈만이 페널티 킥을 성공시켰고 후반 14분 폴 포그바, 후반 20분 킬리안 음바페까지 골에 성공하며 4득점을 기록했다.
후반 24분 만주키치가 만회골을 넣었으나 결국 프랑스가 4-2로 승리했다.
특히 이번 결승전은 6골이 터지면서 막판까지 골맛을 제대로 선보인 결승으로 기록되고 있다.
앞서 6골이 터진 건 1966년 잉글랜드 대회 때 잉글랜드와 서독의 대결이었다. 당시 개최국 잉글랜드가 4-2로 승리했다.
1958년 스웨덴 대회에서는 브라질이 스웨덴을 5-2로 물리치고 우승, 7골은 역대 월드컵 결승전 최다 골로 기록되고 있다.
/ 사진 SBS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