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새만금 최초로 `바이오·의료 제조시설` 들어선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6-04 12:00  

새만금 최초로 `바이오·의료 제조시설` 들어선다



새만금개발청은 4일 군산 베스트웨스턴 호텔에서 풍림파마텍과 `의료용품 및 의료기기 생산공장 설립`에 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철우 새만금개발청장, 최정호 전북도 정무부지사, 김형철 군산시 경제항만국장, 임우순 한국농어촌공사단장, 조희민 풍림파마텍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바이오·의료 기업들이 수도권과 충북 오송 등에 집중돼 있던 만큼, 새만금에 바이오·의료 분야 기업을 유치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풍림파마텍은 오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새만금 산업단지 1공구 33천㎡에 178억 원을 투자한다는 방침입니다.

60여 명의 신규 직원을 고용해 의료용 포장 용기, 직접주입용 의약품 주입 기구 등의 의료용품 및 의료기기를 생산합니다.

풍림파마텍은 1999년 군산자유무역지구에서 창업한 이후 주요 제약사와 병원 등에 의료용 주사기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국내 직접주입용 의약품 주입 기구 시장의 30%를 차지하고 있는 강소 기업으로 꼽힙니다.

조희민 풍림파마텍 대표는 "새만금을 기반으로 의료기기 분야에서 세계 일류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철우 새만금개발청장은 역시 "새만금이 첨단 바이오·의료 분야의 새로운 거점으로 발전하도록 정책적·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