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내일 짝수 차는 쉬나?...수도권 `차량 2부제` 첫 시행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14 16:49  

내일 짝수 차는 쉬나?...수도권 `차량 2부제` 첫 시행


15일 서울을 비롯해 수도권 지역에 공공기관 차량 2부제가 시행될 전망이다.

14일부터 미세먼지 농도가 오르면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에 따른 것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14일 "오늘 실측된 미세먼지 농도와 내일 예보된 미세먼지 농도가 모두 `나쁨`으로 나타났다"면서 "오후 5시께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를 발령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오후 2시 기준 초미세먼지(PM 2.5) 농도는 서울 58㎍/㎥, 경기 65㎍/㎥, 충북 81㎍/㎥, 세종 52㎍/㎥, 대구 66㎍/㎥, 경북 65㎍/㎥ 등으로 `나쁨`(51∼100㎍/㎥) 수준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내일 새벽부터 중국발(發) 미세먼지 유입과 대기정체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질 수 있다"고 전했다.

수도권 공공기관 차량 2부제 시행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3개 시·도에 소재한 7천651개 행정·공공기관 임직원 52만7천 명은 차량 2부제를 의무적으로 준수해야 한다.

차량 2부제를 시행하면 짝숫날은 차량 끝 번호가 짝수인 차량만, 홀숫날은 홀수인 차량만 운행할 수 있다. 이에 따라 15일 차량 끝 번호가 홀수인 차량만 운행할 수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