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이세돌에게 `한 방 먹은` 커제…"선배님 기술, 아주 현란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13 22:19  

이세돌에게 `한 방 먹은` 커제…"선배님 기술, 아주 현란했다"


커제 9단은 이세돌 9단과 대국에서 패한 뒤 "바둑 놓는 기술이 아주 현란했다"며 감탄했다.
커제 9단은 13일 제주도 해비치호텔에서 열린 `2018 해비치 이세돌 대 커제 바둑대국`에서 이세돌 9단에게 293수 만에 백 1집 반으로 패했다.
이전까지 이세돌 9단에게 10승 3패로 우위를 다져온 커제 9단이었지만, 이날 한판 대결에서는 고전을 면치 못하다가 패배를 떠안았다.
커제 9단은 "다채로운 경기였다. 초반에 잘 못 뒀고, 후반부에도 힘들어졌다"고 총평했다.
이어 이세돌 9단의 바둑에 대해 "선배님의 기술이 아주 현란했다. 선배님이 두는 수의 감을 잡지 못해서 어려웠다. 수의 속도가 빨라서 더 어려웠다"며 혀를 내둘렀다.
커제 9단은 "머리가 어질어질하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는 사이에 져버렸다"며 멋쩍게 웃었다.
실제로 커제 9단은 대국 중 불리한 상황에 몰리자 머리를 쥐어뜯으며 고민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어릴 때부터 이세돌 9단을 `아주 좋은 선배님`이라고 생각했다는 커제 9단은 다음에도 이세돌 9단과 대국할 기회가 생긴다면 "응하겠다"고 명쾌하게 답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주리  기자

 yuffie5@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