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박지성 어머니 "아들 박지성, 유치원 때만 해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12 15:27   수정 2018-01-12 17:16

박지성 어머니 "아들 박지성, 유치원 때만 해도..."


박지성이 모친상을 당한 가운데 생전 아들에 대한 애틋한 발언이 주목을 받고 있다.
SBS스페셜 ‘박지성, 오 캡틴 마이 캡틴’에서는 박지성의 축구인생에 대한 내용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선 박지성의 어머니가 박지성의 과거사진을 공개, 박지성의 어머니는 유치원졸업사진을 공개하며 “이때 제일 살쪘을 때다. 우리아들 진짜 살쪘죠?”라고 물으며 웃었다.
이어 “이때까지는 말을 정말 잘 들었다”고 회상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지성은 통통했던 유년시절과 달리 왜소한 소년으로 성장했다고.
박지성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운동선수로는 끝까지 안가리라고 봤다. 초등학교때도 제일 작고 중학교 때도 제일 작았다”며 잘 성장한 아들을 뿌듯해 했다.
한편 박지성 어머니는 12일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 사진 SBS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